꽃 이야기

in blurt •  last month 

20240617_113457.jpg

척박한 땅에도
꽃이 핀다

쓰레기가 차지했던
쓸모없이 버려진 땅에
채송화가 핀다

누구였을까
꽃을 심은 예쁜 손
상처투성이 빨간 흙이
초록으로 아문다

Authors get paid when people like you upvote their post.
If you enjoyed what you read here, create your account today and start earning FREE BLURT!